[ 배우들소식 ]




배우 김인형, 中 창작뮤지컬 '상해탄' 여주인공 데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뮤지컬웨딩

본문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보이스코리아 2’ 출신의 실력파 배우 김인형이 중국 창작뮤지컬 무대에 선다.

김인형은 지난해 10월부터 중국 정안구 북경서로 JDF 운봉극장에서 공연 중인 뮤지컬 ‘상해탄’에서 ‘펑청청’ 역으로 여주인공 데뷔를 앞두고 있다. 그녀는 중국 창작뮤지컬 최초로 캐스팅된 한국인 여주인공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앞서 지난 6월부터 극중 ‘팡옌윈’ 주역으로 출연중인 홍본영 배우에 이어 두 번째 한국인 배우이다.

김인형은 서울예술대학 연기과를 졸업했으며 ‘보이스코리아2’, 뮤지컬자선음악회 ‘Hear My Song’, 뮤지컬 ‘Pippin’, 창작뮤지컬 ‘그날이후’ 등에 참여했으며 2014년부터 창작뮤지컬 ‘상해탄’에 합류해 배우들의 보컬트레이너로 활약해 왔다.

 

 

기사원문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SCD=JI51&newsid=01823686609534888&DCD=A405&OutLnkChk=Y

 

 

 

뮤지컬웨딩 소속배우 다수 뮤지컬 '맘마미아' 전격 합류!

페이지 정보

작성자 뮤지컬웨딩

본문

 

 

뮤지컬 '드림걸즈'에서 맹활약했던 배우 유승엽, 권성구, 유환 

 

그리고 뮤지컬 '달콤살벌한 연인'에서 열연했던 배우 김다경씨가

 

대형뮤지컬 '맘마미마'에 전격 합류되었습니다.

 

[인터뷰]한국인 첫 웨스트엔드 주역 김수하 "아직 믿기지 않아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본문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뮤지컬배우 김수하(21)가 뮤지컬 '미스사이공'의 '킴' 역을 통해 한국 뮤지컬배우로는 처음으로 주역을 맡아 웨스트엔드 무대에 오른다. 


영국에 머물고 있는 김수하는 뉴시스와 서면 인터뷰에서 "사실 아직도 믿기지 않아요"라고 말했다. 글에는 설렘과 함께 감사함이 오롯이 묻어났다.

소속사 라온뮤직에 따르면, '미스사이공' 제작사 카메론 매킨토시사는 지난 3월 이 뮤지컬의 한국 라이선스 사인 KCMI에 영상 오디션 요청을 했고 그 결과 김수하가 킴 언더스터디(대체 배우)로 최종 합격했다. 지난 4월11일 출국, 지난달 11일부터 '뉴 캐스트 미스사이공' 팀에 합류했다,
 

기사원문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50604_0013705745&cID=10702&pID=10700

유상화, 뮤지컬 '레미제라블' 합류!

페이지 정보

작성자 뮤지컬웨딩

본문


 

뮤지컬 '온조'에서 주인공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쳤던 배우 유상화씨가

 

뮤지컬 '레미제라블(Les Miserables)'에 합류하였습니다.

작가 실종사건 담은, 뮤지컬 ‘아가사’ 재공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본문

 

 

 최고의 추리소설가 아가사 크리스티의 실종사건을 재구성해 무대화한 뮤지컬 ‘아가사’가 한 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관객을 찾는다.

 

뮤지컬 ‘아가사’는 1926년 12월, 당대 최고 여류 추리소설 작가인 아가사 크리스티가 실제로 11일 간 실종된 사건을 재구성한 미스터리 작품이다.

 

작품은 현재와 과거, 현실과 상상을 자유자재로 넘나들며 아가사의 내면적 아픔과 심리까지 아우른다.

 

더불어 화려한 의상, 묵직한 무대와 웅장한 음악에 ‘댄싱9’ 댄스 마스터 우현영 단장의 아름다운 안무까지 합세해 한 층 커진 무대를 선보인다.

 

이번 작품을 맡은 김수로 프로듀서는 지난 22일 진행된 상견례자리에서 “80석에서 시작해 700석까지 왔다. 모든 게 처음이지만 대극장 역사를 새로 쓴다는 각오로 노력하겠다. 그만큼 자신 있는 작품” 이라며 각오를 다졌다.

 

김지호 연출, 한지안 작가, 최정원 이혜경 강필석 김재범 윤형렬 박한근 주종혁 정원영 려욱 김형균 황성현 이선근 박종원 박영필 안두호 추정화 한세라 소정화 박서하 윤경호 정승준 정재용 이찬종 양서윤 민경아 등이 출연한다.

 

작품은 오는 2월 11~5월 10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기사원문 http://www.vop.co.kr/A00000836058.html
게시물 검색



☎ 상담/고객센터 : 02-547-2108